다시 찾아보는 오리온 성운

올해 초에 캐논 SX50 HS 카메라나 탐론 18-270mm 렌즈를 끼운 캐논 450D로 메시에 42로도 알려진 오리온 성운의 사진을 찍어본 적이 있습니다. 이는 셀레스트론 망원경을 마련하기 전의 일인지라, 구입할 당시 더 좋은 사진을 찍을 것이라는 기대에 부풀기도 했지요. 하지만 그 때는 이미 오리온 자리가 자정도 안 되어서 지평선 밑으로 숨는 시기였던지라 대부분의 시간을 행성 찍는데 집중하게 되었습니다.

셀레스트론 6SE와 소니 A5000을 오리온 자리로 향해 놓은 모습

다시금 겨울이 조금씩 다가옴과 함께 오리온 자리를 늦은 밤에서 이른 아침 사이에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물론 구름, 비, 안개 따위가 시야를 가리지 않았다면 말이지요. 이 상황이 11월 12일 새벽에 드디어 이루어졌고 저는 망원경을 밖으로 가지고 나와서 한 두 시간 정도 천체 사진을 찍으면서 시간을 보냈습니다. 촬영 대상은 여럿 있었지만 그 중 오리온 성운이 가장 기대가 많이 되었습니다.

남동쪽 하늘에서 포착한 오리온 성운의 아름다운 모습 (25% 크기)

촬영 조건이 좋았기 때문에 대부분의 사진을 필터 없이 찍었습니다. 그렇게 하고 나서 바더 M&S 필터를 끼워놓고 어떤 차이가 있는지 보기 위해 몇 장 더 찍었습니다. 일단 후처리 작업을 시작하고 나니 필터를 끼웠을 때 희미한 부분을 좀 더 드러나게 하는데 약간 유리한 모습이 엿보였지만 그리 대단한 차이는 아니었습니다. 개별 사진이 모두 준비되고 난 뒤 처음으로 Deep Sky Stacker를 사용해서 자동 선택 및 적층 작업을 했습니다.

약 한 시간 정도의 처리과정을 거치면서 이 소프트웨어는 필터 안 쓴 사진 5장과 필터 쓴 사진 1장을 골라 합치게 되었고 이런 멋진 결과를 만들어 내었습니다. 이 사진을 클릭하여 좀 더 크고 넓은 모습을 보시게 되면 반사 성운 NGC1977의 일부가 상단 외쪽 부분에 나타난 것도 볼 수 있습니다. 나중에는 이것도 제대로 시야에 놓고 찍어봐야겠습니다.

망원경: 셀레스트론 넥스스타 6SE + f/6.3 초점거리 축소렌즈
장치: 소니 A5000 (직초점)
설정: (945mm) - ISO 1250 - 30초 - (f/6.3)
필터: 없음 (5장) + 바더 M&S (1장)
시간: 2015-11-12 00:51-01:14 대한민국 표준시
위치: 대한민국 나주
6장의 사진을 Deep Sky Stacker 3.3.4로 적층

트랙백

이 글에 대한 트랙백 전용 URI

이 링크는 클릭하기 위한 것이 아닙니다. 본문의 트랙백 URI을 담고 있습니다. 이 URI을 통해서 여러분의 블로그에서 이 블로그로 핑 및 트랙백을 보낼 수 있습니다. 링크를 복사하려면 오른쪽 클릭을 한 뒤 인터넷 익스플로러에서는 "바로가기 복사"를, 모질라에서는 "링크 위치 복사"를 선택하십시오.

Wesley's Tool-Box 작성일: : And oh, here's Andromeda Galaxy

"And oh, here's Andromeda Galaxy" 계속 읽기
Andromeda Galaxy, as seen in better conditions (15% size) Just before taking photos of the Orion Nebula on November 12, I pointed my telescope to get some images of the Andromeda Galaxy. This was, of course, in hopes of getting better results than a week

웨슬리의 툴박스 작성일: : Nebulas and galaxies in the spring sky

"Nebulas and galaxies in the spring sky" 계속 읽기
Orion Nebula (Messier 42, 25% size) I haven't taken a look at nebulas and galaxies in several years - the last time I did so was back in November 2015. With the clear evening skies persisting for a few days, I thought that it was a good time to make a re

덧글

덧글 표시 방식: 나열 형태 | 엮은 형태

덧글 없음

덧글 추가

전자우편 주소는 보여지지 않으며 전자우편으로 통보를 할 때만 사용됩니다.

자동화된 봇(bot)이 덧글을 도배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서 아래에 표시된 그림에 나타난 문자열을 입력상자에 입력해주십시오. 문자열이 일치할 경우에만 덧글이 달립니다. 브라우저가 쿠키를 허용해야 정상적으로 검사가 이루어집니다.
CAPTCHA 1CAPTCHA 2CAPTCHA 3CAPTCHA 4CAPTCHA 5


*단어* 식으로 단어를 별표로 둘러싸면 진하게 표시되며 밑줄을 치려면 _단어_ 식으로 적으면 됩니다.
:-) 이나 ;-) 와 같은 표준 이모티콘은 그림으로 바뀝니다.

(C) 1996-2021. 이 웹사이트의 저작권 및 권한은 정우덕에게 있습니다.